HOME | Contact Us
    사랑방
    생활자료실
    한자 교실
    시 공부방
    역사정보교실
방문자
184
272
3,628
726,882
 
>> > 좋은 글방 > 한자 교실
 
작성일 : 19-11-14 04:51

아시인구 (我矢人鉤)
 글쓴이 : 김관동
조회 : 120  

    아시인구 (我矢人鉤)

 

 아암(兒菴) 혜장(惠藏·1772~1811)이 제자 자홍(慈弘)에게 준 글을 소개한다.

 '아암유고(兒菴遺稿)'에 나온다.

 여러 사람 글을 인용하고, 자기 생각을 덧댔다.

 먼저 소강절(邵康節)의 시다.


 "莫作風波於世上(막작풍파어세상)  세상에서 풍파를 만들지 말아야만,

  自無氷炭到胷中(자무빙탄도흉중)  얼음 숯이 가슴속에 이르는 법 없게 되리."


 없는 말 만들고, 작은 일 부풀리면 가슴속에 얼음덩이나 숯덩이를 품게 된다.

 혜장이 보탠다.

 "이 세상은 안 그래도 풍파가 많은 곳이다.

  하물며 내가 이를 일으켜서야 되겠는가?"

 제자가 수행보다 세상일에 관심이 많은 것을 나무랐다.

 진미공(陳眉公)의 말을 잇댔다.


 "時事如半局殘棋(시사여반국잔기)  눈앞의 일은 반쯤 두다 만 바둑과 한가지다.

  妄鬪雌雄(망투자웅)  망령되이 자웅을 다퉈본들

  局更何分勝負(국경하분승부)  판이 바뀌면 어찌 승부를 가르겠는가.

  世途直一場幻夢(세도직일장환몽)  세상 길은 한바탕 헛꿈일 뿐이다.

  强爭頭角(강쟁두各)  굳이 두각을 다툰대도

  醒後那見輸贏(성후나견수영)  깨고 나면 어찌 승패를 알겠는가."


 두다 만 바둑을 놓고 승패를 따져 봐야 소용없다.

 도토리 키재기로 제 말만 옳다며 싸운다.

 뒤쪽에 자신의 충고를 담았다.


 "客氣增長(객기증장)  객기를 마구 부려

  橫奔亂發(횡분란발)  멋대로 내달아 혼란을 일으킨다.

  一言不合(일언부합)  한마디만 제 뜻과 맞지 않으면

  抽戈而鬪(추과이투)  창을 뽑아 싸우고,

  一事相激(일사상격)  한 가지 일만 부딪히면

  衝冠而起(충관이기)  성을 내며 일어나

  爭勝爭强(쟁승쟁강)  승리를 다투고 강함을 겨룬다.

  我直如矢(아직여시)  나는 화살처럼 곧은데,

  人曲如鉤(인곡여구)  남은 갈고리같이 굽었다는

  且當棄置(차당기치)  생각을 버려야 한다.

  況齊楚之失(황제초지실)  하물며 제나라와 초나라의 실정(失政)은

  莫上莫下(막상막하)  막상막하이고,

  魯衛之政(로위지정)  노나라와 위나라의 정치는

  難兄難弟(난형난제)  난형난제건만,

  必欲我主而彼奴(필욕아주이피노)  반드시 내가 주인이 되고 남은 종으로 부리려 들며,

  我九天而彼黃泉(아구천이피황천)  나는 구천(九天)에 있으면서 저 사람은 황천(黃泉)에

  而可得哉(이가득재)  두려 한다면 되겠는가."

 사실은 도긴개긴인데 나만 옳고 상대는 다 틀렸다고 한다.

 나는 누려야 마땅하고, 저들은 부려야 직성이 풀린다.

 나는 저 높은 하늘에 있어야 하고, 저들은 진작에 황천으로 가야 할 인간들이다.

 이런 심보로 대화가 될 리 없다.

 무슨 일을 하겠는가?



정민 한양대 교수·고전문학


조선일보


 
 

Total 2,51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361 견미지저 (見微知著) 김관동 11-24 125
2360 아시인구 (我矢人鉤) 김관동 11-14 121
2359 환상부환 (幻上復幻) 김관동 11-07 126
2358 습인책노 (習忍責怒) 김관동 10-31 205
2357 당방미연 (當防未然) 김관동 10-24 190
2356 虛業의 美學 kkd1950 10-21 190
2355 환양망익 (豢羊望翼) kkd1950 10-17 115
2354 '釜光之利' 전략 김관동 10-14 189
2353 慶流亭의 뚝향나무 김관동 10-11 122
2352 구만소우 (求滿召憂) 김관동 10-11 105
2351 법자천토 (法者天討) 김관동 10-03 123
2350 물경소사 (勿輕小事) 김관동 10-03 133
2349 지인안민 (知人安民) 김관동 09-26 179
2348 左派에 대한 해석 김관동 09-16 211
2347 오자탈주 (惡紫奪朱) 김관동 09-12 187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