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Contact Us
    사랑방
    생활자료실
    한자 교실
    시 공부방
    역사정보교실
방문자
77
234
3,628
725,748
 
>> > 좋은 글방 > 한자 교실
 
작성일 : 18-07-26 00:05

남계우와 석주명
 글쓴이 : 김관동
조회 : 176  

      남계우와 석주명

 

조 선 후기의 서화가인 남계우(南啓宇·1811~1888)는 나비 그림을 잘 그려 '남나비'라는 별명으로 더 알려졌다.

 그의 집은 한양 도성 안 당가지골(현 한국은행 뒤편)에 있었다.

 집에 날아든 나비를 평상복 차림으로 동대문 밖까지 쫓아가 기어이 잡아서 돌아왔다는 일화도 있다.

 남계우는 수백 수천 마리의 나비를 잡아 책갈피에 끼워놓고 그림을 그렸다.

 실물을 창에다 대고, 그 위에 종이를 얹어 유지탄(柳枝炭)으로 윤곽을 그린 후 채색을 더했다.

 노란색은 금가루를 쓰고, 흰색은 진주가루를 사용했다.

 그의 그림은 워낙 정확해서 근대의 생물학자 석주명(1908~1950)은 무려 37종의 나비를 암수까지 구분해낼 수 있었다.

 남계우의 그림 속에는 남방공작나비란 열대종까지 있었다.

 석주명은 훗날 남쪽 지방에서 이 나비를 잡아 남나비의 그림이 실물을 보고 그린 것이었음을 입증했다.

 석주명은 남계우의 나비 그림이야말로 일본의 국보로 지정된 마루야마(圓山應擧·1733~ 1795)의 '곤충도보(昆蟲圖譜)'보다 훨씬 훌륭하다고 극찬했다.

 국학자 위당 정인보 선생이 석주명이 소장하고 있던 남계우의 나비 그림 10폭 병풍을 감상한 후 역시 10폭 병풍에 시로 써준 '일호화접도행(一濠花蝶圖行)'이란 작품이 최근 공개되었다.

 일호(一濠)는 남계우의 호다.

 석주명 선생의 따님인 석윤희 교수가 보관해왔던 귀한 작품이다.

 위당은 자신보다 15세나 아래인 석주명의 나비 연구에 깊이 감동하여 그를 위해 장편 한시를 써준 것이 '담원문록(�t園文錄)'에 전한다.

 그러나 이번에 공개된 장시는 문집에도 빠진 것이어서 더욱 귀하다.

 위당은 이 작품에서 남계우의 그림을 한폭 한폭 꼼꼼히 묘사한 뒤에 그의 그림이 혜환(惠�_) 이용휴(李用休)와 임연(臨淵) 이양연(李亮淵)의 시문과 다산 정약용의 총서로 이어진 남인과 소론의 '박학(樸學)', 즉 실학을 잇는 가치 있는 작품임을 밝혔다.

 석주명에게 써준 다른 시에서는 다른 사람이 거들떠보지도 않는 나비 연구에 몰두하여 세계적인 학자가 된 석주명의 노력에 깊은 경의를 표했다.

 석주명은 제자들에게

 "남들이 관심 없는 분야를 10년 이상 꾸준히 하면 세계 제일이 될 수 있다"는 말을 들려주곤 했다.

 그의 '조선산접류(蝶類)분포도'는 1940년에 영국왕립학회의 의뢰를 받아 뉴욕에서 인쇄되었고, 생물지리학의 최고 걸작 중 하나로 꼽힌다.



한양대 교수·고전문학

조선일보


 
 

Total 2,51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11 漢文 工夫(707회) 김병린 08-25 62
2210 검신성심 (檢身省心) 김관동 08-16 91
2209 폐단구함 (弊簞救鹹) 김관동 08-16 184
2208 독립불구의 거문고 김관동 08-13 180
2207 漢文 工夫(706회) 김병린 08-12 85
2206 승정원일기 남북공동 번역 김관동 08-09 141
2205 산산가애 (珊珊可愛) 김관동 08-09 84
2204 漢文 工夫(705회) 김병린 08-03 80
2203 퇴계 선생 胎室 김관동 07-30 173
2202 이해찬 … 노회찬 김관동 07-29 99
2201 남계우와 석주명 김관동 07-26 177
2200 漢文 工夫(703회) 김병린 07-23 79
2199 한글과 한자는 상생해야 한다 김관동 07-23 88
2198 火氣를 내리는 방법 김관동 07-23 183
2197 수도동귀 (殊塗同歸) 김관동 07-19 116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